김채은 너는 김채은이 아니었던적이 없었어 왜 …

김채은 너는 김채은이 아니었던적이 없었어 왜 자꾸 너를 잃어가려고해 그러니 너 소신대로 너 답게 하자 주객전도 되지 말고 의존하려고 하지도 말며 쉬운길 역시 바라지도 말자 왕도는 없다 늦게가도 맞게만 가면 된다 뒤통수 맞은적도 허다했지만 사람 그리고 꿈 역시도 진심은 언제나 통한다 아픈 사람을 알아보는건 더 아픈 사람이듯 진심을 볼 줄 아는 사람은 진심인 사람을 알아본다 이 또한 지나가겠지만 난중에 보면 오글오글 감성글이 되겠지 그래도 이 다짐이 지금 내가 나에게 으쌰 할 수 있는 큰 힘이 되니까 김채은답게 항상 감사하며 씩씩하게 채니팅

Leave a Reply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

You may use these HTML tags and attributes:

<a href="" title=""> <abbr title=""> <acronym title=""> <b> <blockquote cite=""> <cite> <code> <del datetime=""> <em> <i> <q cite=""> <s> <strike> <stro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