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도 또 김치찌개..생선 사라진 식탁 | 뉴스 24/24

오늘도 또 김치찌개생선 사라진 식탁 주부 김미현(43)씨는 올 들어 식탁에 김치찌개와 김칫국을 가장 많이 올렸다 생활비는 한정돼 있는데 장바구니 물가는 계속 올라 가족들이 좋아하는 고기류와 생선류 사기가 무섭기 때문이다 ‘국민생선’인 오징어와 고등어 등이 작년과 비교해 두 배 이상 올랐다 김씨는 “남편의 월급은 오른 게 없는데, 생활물가는 크게 올라 작년 겨울에 담근 김장김치만 식탁에 내놓다 보니 최근에는 김치도 동나 사먹고 있다” 며 “경제적인 측면에서 김치를 밥상에 올리는 게 가장 부담이 적다”고 말했다 본격적인 무더위를 앞두고 김치 판매량이 크게 늘어났다

한 해의 반환점을 돈 시점에서 지난해 담가 놓은 김장김치가 상당 부분 소진됐기 때문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3일 온라인 쇼핑 사이트 G마켓이 5월 19일부터 지난달 18일까지 1개월간 김치 판매량을 집계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품목에 따라 최대 4배나 올랐다 갓잎에 양념을 얹어 여름철 입맛을 돋워 주는 갓김치 판매량은 321나 폭등했다 무더운 여름 시원한 국물이 생각나는 동치미는 210, 아삭한 식감을 자랑하는 총각김치는 198 급증했다 여름을 대표하는 열무김치는 54, 백김치는 48가 각각 증가했다

이밖에도 김치를 직접 담그기 위해 필요한 ‘절임배추’ 역시 판매량이 40나 늘어났다 기름값도 들썩이고 있다 통계청은 이날 6월 소비자물가가 전년 동월보다 15 올랐다고 밝혔다 특히 국제유가 상승 여파로 지난달 석유류 가격이 전년 동월 대비 100% 뛰어 전체 물가를 0

44%포인트 끌어올렸다 공업제품(18)과 교통(41) 물가도 크게 상승했다 체감물가를 나타내는 생활물가도 1년 전보다 1

4 올랐다 반면 농·축·수산물 상승세는 한풀 꺾였다 농산물은 전년 동기 대비 67 상승해 앞선 5월 상승률(90)에 비해 상승세가 둔화했다 김기환 유통전문기자, 세종 박영준 기자 kkh@segye

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