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UB)뚝배기 냄비밥과 두부찌개-소박한 밥상

오랜만에 그릇을 구입했습니다 광고, 협찬 아닙니다

투박하면서도 멋스러운, 흙으로 만든 뚝배기예요 유해성분이 없는 천연 재료로 만들어 건강에도 좋고 소박하면서도 멋스러운 모양이 상차림에잘 어울려서 뚝배기를 이용한 음식을 자주 합니다 뚝배기를 처음 사용하기 전에 전처리를 해줍니다 밥이나 죽을 먼저 지으면 뚝배기에 자연스럽게 막이 생깁니다 쌀뜨물이나 밀가루를 푼 물에 뚝배기를 넣고 끓여도 됩니다

전처리는 찬물에서부터 시작합니다 물이 끓기 시작하면서부터 10분 정도 더 끓였습니다 뚝배기가 식을 때까지 잠시 두었다가 세척합니다 뚝배기를 보관할 때는 수분을 완전히 제거하여 보관해야 합니다 저녁밥으로 먹을 두부찌개와 뚝배기밥을 준비합니다 멸치해물 육수를 만듭니다

무와 양파, 풋고추, 대파를 손질합니다 두부의 길이는 취향껏 하되, 두께는 15~2 cm 내외가 적당합니다 너무 얇으면 부서지고, 두꺼우면 양념이 잘 스며들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양념장:고춧가루 1 Tbs, 고추장 1 Tbs, 간장 2 Tbs, 다진마늘 1 ts, 다진대파 1 Tbs, 후춧가루, 설탕 1 ts, 청주 1 Tbs, 참기름 1ts 돼지고기 밑간:돼지고기 다짐육 100 g, 다진마늘 1 ts, 청주 1 Tbs, 후춧가루, 소금 한 꼬집 육수에 무를 넣고 익힙니다

무가 반투명하게 익으면 두부와, 양파, 고기, 양념장을 넣습니다 재료 사이에 고기 반죽을 넣습니다 중강불에서 5 분, 약불에서 10 분 정도 끓입니다 씻어서 불린 쌀 불린 쌀과 물의 비율은 1:1 밥이 끓으면 약불로 줄여 10 분 정도 더 끓인 후 불을 끄고 5 분 이상 뜸을 들입니다 약불의 상태는 불이 꺼질랑말랑 할 정도입니다

두부찌개는 식탁에 올리기 전에 한 번 더 끓여서 서빙합니다 이때, 썰어 둔 풋고추를 넣습니다 갓 지은 밥에서 나는 김과 구수한 냄새가 좋아요 밥이 고슬고슬하게 잘 되었습니다 밥이 정말 구수하고 달아요 이 맛에 냄비밥을 짓는 것 같아요

양념이 잘 밴 두부찌개가 정말 촉촉하고 맛있어요 멸치육수과 양념이 촉촉하게 스며든 무가 구수하고 부드러워요 하루에 있었던 일들을 이야기하며 함께 먹는 저녁밥 냄비밥의 마무리는 눌은밥이죠 맛있는 밥 먹고 힘내세요~ 시청해 주셔서 고맙습니다!

한 달 만에 집에 돌아왔는데 이상한 냄비가 있었어요! 열지말걸…

(계단 올라 가는 중) (벌컥) 짜자잔~ 허팝이 집에 거의 한 달 만에 왔어요 와 – (킁킁킁) 이거 무슨 냄새야 (킁 킁 킁) 어? 뭐야뭐야? 냄비인데? 아 냄새 냄새 환풍기 틀고 아 큰일났다 이거 어쩌지 허팝이 요새 너무 바빠가지고 집에 거의 못 왔는데 이 냄비를 설겆이 해놓고 가스레인지 위에 올려 놓은 줄 알았는데 이거 안에 김치찌개!! 있던거야 으읅!!! 뭐야? 김치찌개 원래 빨간색인데? 여기 다 곰팡이폈어 어떡해 아 냄새 장난아닌데 지금? 어우~ 냄새 냄새 안되겠어 지금 긴급상황 큰일났어 우리집이 음식물 쓰레기 냄새로 가득차면 안돼 마스크 있다 (마스크 쓰는 중) 방에 냄새가 베기면 안 되니깐 방문 다 닫고 여기도 문 닫고~ 준비를 합시다 마음의 준비 준비 하시고 3! 2! 1! 으어어어억!!! 생각보다 보기에는 별 문제가 없어보이는데 이거 다 곰팡이야 큰일났어 이 냄비 버려야 겠는데? 으어어어억 미쳤다 미쳤다 어얽!! 이게 뭐야~ (설겆이 중) 따신물 틀고 (설겆이 중) 어질어질~~ (냄새로 인한 기절) (설겆이 중) 냄비를 살리기 위해서 옛날에 먹다 남은 콜라를 부어 주겠습니다 콜라를 부으면 약간 음식물 쓰레기 냄새가 없어지지 않을까 (콜라 붓는 중) 우와 이게 보니깐 냄비가 타기도 탔네~ 그럼 지금부터 냄비 재생술을 시작하겠다 이 날 만을 기다려 왔다 오랜만에 허팝 연구복 입고 수술을 시작 하겠습니다 냄비 재생을 위해서 여러분들 좋아요 한번씩!! 좋아요!! (설겆이 중) 방법이 빡빡 긁는 수 밖에 없지 (설겆이 중) 와

장정 10시간의 사투 끝에 드디어 끝났다 한달간의 김치찌개 숙성시킨 곰팡이를 모두 깨끗하게 제거 했습니다 아~주 깔끔하죠?! 근데 냄새 맡으면 으아악~! 냄새~ 냄새를 없애기 위해서 레몬 즙을 아주 듬뿍 넣고~ 물을 넣어 놓겠습니다 냄새 제거 됐어 퍼펙트~! 아~ 집 청소 이제 끝났어 혼자 자취하면 이런게 꼭 문제인거 같애요 집에 없으면 집이 아주 그냥 난장판이 된다는거~ 사실 집에 있으면 더 난장판 되긴 하지만 요즘 너무 바빠가지고 집에 잘 오지도 못하고 했는데 앞으로 집에서 아주 깔끔하게 맛있는거 많이 해 먹고, 설겆이 그때 그때 하면서~ 깨끗한 허팝 집을 유지 하도록 하겠습니다~ 지금 이 영상을 보고 있는 너희집은 깨끗하니~? 오늘 밤에 청소를 하고 자면 엄마가 치킨을 한마리 사주지 않을까? 아 꿈이구나! 꿈이야~ 엄마가 치킨 사준다는거 꿈이었구나 그럼 지금부터 아주 깨끗해진 허팝 집입니다~ 이야~ 바닥에 먼지 하나 없어! 이야~~깔끔한데? 깔끔! 깔끔! 깔끔해졌 어?! 이게 왜 여기 있지? 깔끔해졌죠~? 깔끔해졌어~ 깔끔 합니다 이제 아~ 깔끔하다 아~ 깨끗해 깨끗해 허팝과 같이 자취하시는 분들 집 정리 깔끔하게 하면서 오늘 저녁에 치킨 한 마리 시켜 먹으시길 바랍니다 안녕!

냄비 통째로 끊이는 어메이징 부대찌개

나는 마트에서 그것을 샀다 이제 가스 렌지를 켜고 끓일 수 있습니다

일회용 냄비를 전체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편리합니다 전체적으로 날려 버릴 수있는 굉장한 냄비 찌개 마침내 끊기 시작했습니다 마침내 끝났어 테이블에 완전한 부다께를 넣으세요

라이스, 최후의 수다쟁이, 샐러드 오늘의 저녁 준비 다 우리는 오늘 좋은 저녁을 먹었다! 우리가 먹었으니, 우리는 접시를 가지고 오늘 밤에 끝낼 것입니다! 오늘의 가족 저녁이 끝났습니다

“양은냄비에 끓인 라면 조심하세요” | 뉴스 24/24

"양은냄비에 끓인 라면 조심하세요" /사진=이미지투데이 라면이나 김치찌개를 양은 냄비(알루미늄 냄비)에 조리해 먹어야 맛이 난다는 이들이 적지 않다

하지만 이 같은 조리·섭취 과정에 주의를 당부하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28일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의 식품용 조리기구(알루미늄 냄비류)에서 이행되는 금속 용출량 연구 결과에 따르면 산도나 염분이 높은 음식을 알루미늄 용기에 조리할 경우 알루미늄이 용출됐다 연구원의 식품의약품연구부 식품분석팀은 지난해 3월부터 12월까지 시중에서 판매 중인 알루미늄 조리기구 56개를 대상으로 음식물 조리시 알루미늄 검출량을 조사했다 실험결과 47개 알루미늄 조리기구에서 평균 2390㎎/L, 최대 115

21㎎/L의 알루미늄이 용출(녹아서 흘러나옴)해 검출됐다 나머지 9개 제품은 표면 재질이 세라믹 등으로 코팅돼 있어 평균 178㎎/L, 최대 872㎎/L로 비교적 용출량이 낮았다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이 김치찌개 등 산도나 염분이 높은 음식의 알루미늄냄비 조리에 대해 주의를 당부했다

사진은 금속 용출량 조사 장면/사진제공=경기도보건연, 뉴스1 김치찌개, 피클, 김치라면, 된장찌개 등 산도가 높은 음식을 알루미늄 냄비에 조리한 뒤 용출량을 조사한 결과 김치찌개에서 평균 986㎎/㎏으로 가장 많은 양이 검출됐다 이어 피클(2

86㎎/㎏) 김치라면(234㎎/㎏) 된장찌개(164㎎/㎏) 순으로 나타났다 산도나 염분이 높을수록 식품에 녹은 알루미늄 양이 늘어나는 것이다 알루미늄의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식품사용 허용기준은 200∼520㎎/㎏ 이하다

연구원 관계자는 알루미늄의 용출량이 인체에 유해한 수준은 아니지만 조리기구를 통해서도 알루미늄 섭취가 가능한 것으로 확인된 만큼 주의가 필요하다면서 산도나 염분이 높은 식품에 알루미늄 조리 도구를 장기간 사용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한편, 영국 킬리대학교 연구팀은 의학과 생물학에 있어서 미량 원소에 관한 저널을 통해 알루미늄에 지속적으로 노출될 경우 인지력이 감퇴되고 알츠하이머병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재은 기자 jennylee11@mt

양은냄비 알루미늄 용출량 가장 높은 음식은 ‘김치찌개’

양은냄비 알루미늄 용출량 가장 높은 음식은 ‘김치찌개’ 산도나 염분이 높은 음식을 양은냄비 등 알루미늄 용기에 조리할 경우, 식품 속에 녹아드는 알루미늄 양이 많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루미늄 냄비는 가볍고 열전도가 빠르지만 쉽게 녹슬지 않아 조리용으로 많이 사용한다

하지만 알루미늄 냄비를 통해 몸으로 흡수된 알루미늄(Al)은 우리 몸에 쌓여 배출되지 않고 쌓이는 중금속이다 알루미늄은 극소량이라도 장기간에 걸쳐 체내에 쌓이면 뇌·신장 등에 해로운 영향을 끼칠 수 있다 쌓이면서 신진대사와 에너지순환을 방해해 장기적으로 면역세포를 파괴하기에 이른다 면역력을 낮춰 피로와 두통, 구토, 설사와 같은 가벼운 증상부터 골다공증, 갑상선 기능저하, 알츠하이머 등 전신질환까지 유발할 수 있다 지난 28일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은 시중에서 판매 중인 56개의 알루미늄 조리기구(냄비류)를 대상으로 음식물 조리 시 나오는 알루미늄 검출량을 조사했다

그 결과 검사한 알루미늄 냄비 중 47개의 냄비(83%)에서 최대 11521㎎/ℓ의 알루미늄이 검출됐다 다만 세라믹으로 코팅된 경우 그 검출량은 낮아졌다 또한 김치찌개, 피클, 김치라면, 된장찌개, 설렁탕을 대상으로 알루미늄 용출량을 조사했다 김치찌개에서 9

86㎎/㎏으로 가장 많은 알루미늄양이 검출됐다 김치라면, 된장찌개 순으로 산도나 염분이 높을수록 식품 속에 녹은 알루미늄양이 증가했고 설렁탕과 같이 산도나 염분이 강하지 않은 식품에서는 알루미늄이 나오지 않았다 알루미늄은 조리하지 않아도 천연 식품에 자연적으로 함유돼있다 국제식품규격위원회(CODEX) 식품사용 허용기준에 준하는 알루미늄양은 200~520㎎/㎏이다 연구원 관계자는 알루미늄의 용출량이 인체에 해로운 수준은 아니지만, 조리 기구를 통해서도 알루미늄 섭취가 가능한 것으로 확인된 만큼 이에 대해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알루미늄 냄비를 안전하게 사용하기 위해서는 ▲처음 구매 시 물을 넣어서 한번 끓여 산화피막을 견고하게 하고 ▲부드러운 재질 기구로 조리해 산화피막이 벗겨지는 것을 최소화해야 하며 ▲색이 변하고 흠집 많은 용기 버리고 ▲김치찌개 이외 토마토, 양배추와 같이 산도가 강한 식품 조리하는 것을 최소화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