찌개 끓일 때 생기는 거품, 정말 해로울까?

찌개 끓일 때 생기는 거품, 정말 해로울까? 찌개 끓일 때 생기는 거품, 정말 해로울까? 안녕하세요~ 백프로입니다

한국인의 밥상에서 빠질 수 없는 음식으로 김치와 함께 국이나 찌개를 꼽을 수 있는데 국물요리가 없으면 배도 덜 부르고 뭔가 부족한 느낌이 생기기 마련입니다 저도 찌개를 좋아해서 식당에 가면

뚝배기에 담긴 부글부글 끓는 찌개를 자주 주문하는 편입니다 그런데 매번 찌개를 먹을 때마다 궁금한 점이 있습니다 바로 이 찌개 위를 덮고 있는 거품입니다

누구나 한번쯤은 이 거품이 몸에 좋지않다는 말을 들어보셨을 겁니다 때문에 음식점에 가면 이렇게 찌개 위에 있는 거품을 떠서

공기밥 뚜껑에 버리는 경우를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찌개에서 나오는 거품은 정말 해로운 걸까요? 저도 이 거품에 대해 궁금해서 찾다보니

국가기관인 질병관리본부에서 발표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위의 내용을 요약하자면, 찌개에서 나오는 거품의 대부분은 단백질이나 분말과 같은

국물에 용해되지 않은 유기물질이며 찌개 내용물과 같은 성분이므로 결국 먹어도 무방하다는 것입니다 다만, 국물의 맛이 텁텁해지고 외관상 보기 안좋을 수는 있다는 것이지요

그동안 몸에 해로운 줄만 알았던 찌개 위의 거품, 이제는 번거롭게 걷어내지 말고 마음 편히 드셔도 좋을 거 같습니다

찌개 끓으면서 생긴 거품, 꼭 걷어내야 할까?

찌개 끓으면서 생긴 거품, 꼭 걷어내야 할까? 날씨가 추워지면, 따뜻한 찌개나 전골이 생각난다 그런데 찌개를 끓이다 보면 테두리에 불투명한 거품이 끼는데, 보기 좋지 않아 걷어내는 경우가 많다

찌개에 생기는 거품은 먹으면 안 되는 불순물일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찌개에 생기는 거품은 몸에 해롭지 않다 100도가 넘으면 물이 끓어올라 증기가 되는데, 이때 기포가 발생한다 이 기포에는 찌개의 식재료나 양념 등에서 나온 녹말·단백질 성분이 섞이면서 불투명하고 흰색을 띠는 것이다 실제로 충남대 농업과학연구소가 청국장·순두부 찌개·김치찌개 거품 등의 성분을 분석한 결과, 대부분이 수분·조단백질·녹말 등의 영양성분이었다 찌개의 종류에 따라 부유물의 정도가 다른데, 고기나 생선을 넣었다면 내장의 핏물이나 단백질 성분이, 된장찌개라면 주재료인 콩에서 나온 단백질 성분이 응고해 떠오른다

따라서 찌개의 거품을 먹는다고 해서 몸에 문제가 생기는 것은 아니다 다만 거품이 국물 맛을 텁텁하게 만들고 외관상 보기 좋지 않을 수 있으므로, 거품을 걷어내기도 한다 거품에 든 영양성분은 아주 소량이므로, 걷어낸다고 음식의 영양 조성에는 큰 차이가 생기지 않는다

찌개 끓으면서 생긴 거품, 꼭 걷어내야 할까?

찌개 끓으면서 생긴 거품, 꼭 걷어내야 할까? 날씨가 추워지면, 따뜻한 찌개나 전골이 생각난다 그런데 찌개를 끓이다 보면 테두리에 불투명한 거품이 끼는데, 보기 좋지 않아 걷어내는 경우가 많다

찌개에 생기는 거품은 먹으면 안 되는 불순물일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찌개에 생기는 거품은 몸에 해롭지 않다 100도가 넘으면 물이 끓어올라 증기가 되는데, 이때 기포가 발생한다 이 기포에는 찌개의 식재료나 양념 등에서 나온 녹말·단백질 성분이 섞이면서 불투명하고 흰색을 띠는 것이다 실제로 충남대 농업과학연구소가 청국장·순두부 찌개·김치찌개 거품 등의 성분을 분석한 결과, 대부분이 수분·조단백질·녹말 등의 영양성분이었다

찌개의 종류에 따라 부유물의 정도가 다른데, 고기나 생선을 넣었다면 내장의 핏물이나 단백질 성분이, 된장찌개라면 주재료인 콩에서 나온 단백질 성분이 응고해 떠오른다 따라서 찌개의 거품을 먹는다고 해서 몸에 문제가 생기는 것은 아니다 다만 거품이 국물 맛을 텁텁하게 만들고 외관상 보기 좋지 않을 수 있으므로, 거품을 걷어내기도 한다 거품에 든 영양성분은 아주 소량이므로, 걷어낸다고 음식의 영양 조성에는 큰 차이가 생기지 않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