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의 집밥]비오는 날엔 시원하고 칼칼한 동태찌개 어떠세요?Stew made with frozen pollack eating show/動態チゲ/动态汤

안녕하세요 엄마랑 딸이예요 구독 과 좋아요 알람 댓글 부탁드립니다 오늘은요

/ 동태찌개 끓였어요 / 그리고 파김치 , 배추김치 오늘도 잘 먹겠습니다 시원하겠다 냄새 부터~ 이미 냄새 부터 이미 끝났어요 맛있어 보여? 냄새 부터 맛있어 계속 냄새 맡고 싶다 음료수 한잔 마실까? / 깔라만시 예요 아이고 셔 일단 국물 부터 알도 들어가 있구요 국물 왜 이래? 진짜 시원하다 너무 좋아 알 밴 거 봐요 진짜 쌀쌀한 날에도 동태찌개도 좋지 / 그럼 날씨가 쌀쌀 해서 더 맛있는 거 같아 됬다 다 발랐다 이거를 발라 먹기가 좀 불편해서 그렇치 진짜 맛있어요! 두부도 있다 두부 발견 진짜 소주 한잔 마시고 싶다 그치? / 응 아빠 이렇게 해드리면 좋아 하겠다 엄청 맛있다 알 진짜 많다 엄마 너무 좋아 / 너무 맛있지? / 응 미원도 안 넣었구요 조미료 안 들어갔지? / 응! / 조미료 하나 없이 이 맛이 나는 거예요 이게 동태가 두마리가 4천원 이였어요 진짜 싸죠~ ? 4천원 이야 진짜 싸 4천원에 이렇게 동태탕 푸짐 하게 먹을 수 있는 곳이 어딨어요 ? 그치? / 응 너무 좋다 세상에 바지락 하고 동태찌개에 어울리는 거 좀 주더니 서비스 아예 안주네 아 동태에서? 오도독 안 줬어? 오도독 들어가야 맛있는데 바쁘셨나 보지 / 응 바빴어 저는 이런 탕에 있는 무우를 좋아해요 무우 무우가 맛있어 무우를 조려 먹어도 맛있어 응? / 무우를 조림 해도 맛있어 / 그치~ 나는 강원도 음식이 제일 맛있어 / 나도 강원도 쪽 음식이 맛있어 내가 전주 음식을 제대로 안 먹어봐서 그런 것도 있는데 나이가 50대가 넘어가면 밥이 좋아! 그것보다 엄마가 해준 밥이 더 좋겠지? / 집밥? / 응! 나이 먹을수록 엄마가 해준 밥이 더 좋을 것 같아 못들어 갈 것 같은데 내가 아무리 입이 커도 그렇게 크질 않아 이 파김치가 아직 안 익었어요 가을에 동태찌개 끓였는데 참 맛있었어요 그런데 무우가 좀 시원한 감은 없어요

그래서 콩나물로 대체 해서 끓였는데, 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발라 먹기 힘들어서 그렇치 진짜 잘먹었습니다 구독 과 좋아요 알람 댓글 부탁드립니다 오늘도 잘 먹었습니다~~다음에 또 봐요~안녕~

☆코다리조림ㅡ 탱글탱글한 식감, 깊은 감동과 여운을 주는 맛있는 코다리조림.☆★Braised Pollack with radish(KR sub)★

안녕하세요 요즘 코다리가 많이 나오죠 오늘은 코다리 조림을 해보겠습니다 무(2/3)를 굵게 썰어주세요 육수(다시마 4쪽, 작은 양파 1개를 넣고 끓인 물)를 무가 잘박잘박 잠길 정도로 부어서 끓여줍니다 코다리(4마리)의 지느러미를 잘라줘야 비릿한 맛이 없습니다 머리도 잘라줍니다 ※머리는 말려서 육수로 쓰면 아주 좋아요 코다리 등 쪽에 양념이 잘 배도록 5~6번 정도 칼집을 내주세요 코다리를 3마디로 잘라줍니다 잡내를 없애기 위해 코다리에 소주 3스푼, 후추(조금)를 넣고 까불까불해주세요 스덴 양푼에 고추 150g, 고춧가루 30g, 진간장 50g, 액젓 30ml, 하얀 물엿 50g, 다진 마늘 2스푼, 다진 생강(아주 조금)을 넣고 숟가락으로 잘 저어줍니다 저어준 양념에 꿀 100g, 홍고추 3개를 넣어주세요 그 양념에 코다리를 버무려주세요 취향에 따라 참기름이나 들기름을 넣어도 아주 좋답니다 생선조림에도 와사비를 조금 넣으면 짱~! 무가 다 익어갈 때 양념 된 코다리를 넣습니다 10분 동안 끓인 후 썰어놓은 대파(1개)를 넣어주세요 파가 들어갔으니 냄비 뚜껑을 덮어 김을 쐬어줍니다 코다리조림 완성!

[Eng] 동태찌개 Pollack Stew Korean Mukbang talking eating asmr 吃播 食べ放題 スケトウダラチゲ 冻明太鱼汤 phát âm

여보세요 얘들 아

오늘의 메뉴는 동태 찌개 (Pollack Stew)입니다 그리고 새로 조리 된 밥인 무 생채 김치 (생선 김치) 김치가 좋아 보이니? (저는 창배이에요 제발, 저를 기억해주십시오) 여기에 생선 케이크가 있습니다

나는 물고기 케이크의 깊고 좋은 맛볼 수 있습니다 신선한 쌀과 김치를 먹는 것이 가장 좋습니다 홍합 껍질을 제외하고 김치는 메인 요리만큼 맛있습니다 김치가 너무 맛있어

그것은 쌀과 잘 어울립니다 두부와 그리고 김치 김치가 남았으니 이제 끝내서 미안 해요, 그렇죠? (나는 그것을 도울 수 없다 잠깐

) (나는 쌀을 더 가져왔다) (동태 찌게) (창배를 다시 보아라) (클릭하여 구독하고 다시 만나십시오)